•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Cook
  • 리얼키친
  • 마크로비오틱 후무스 샐러드 레시피
  • 2018.07.2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리얼푸드=박준규 기자] 날이 무더워서 냉면 같은 차가운 음식을 찾는 분들이 많습니다. 아니면 뜨겁게 끓여낸 삼계탕 같은 음식을 먹으며 ‘이열치열’을 실천하는 분들도 있고요. 저마다 나름대로 잘 맞는 음식을 골라 먹는 것도 여름을 지혜롭게 보내는 방법이겠지요.

다만, 한 가지 선택지를 추가할 수 있습니다. ‘조리’를 최소한으로 한 음식을 먹는 것이죠. 열을 가해서 재료 본연의 맛을 해치지 않으면서도, 입맛을 돋우고 생기를 주는 먹거리들은 분명 있습니다. 



병아리콩을 갈아 만드는 ‘후무스’는 그런 대표적인 음식입니다. 여기에 신선한 초록 채소를 곁들이면 근사한 후무스 샐러드가 됩니다. 짙은 푸른색이 완연한 음식을 바라보는 것만으로 기분이 나아집니다. 레시피를 소개합니다.

<후무스 샐러드 레시피>



■ 재료
- 브로콜리 100g
- 통마늘 1톨,
- 삶은 병아리콩 130g, 올리브유 2T, 소금ㆍ후추 약간
- 어린잎 채소
- 이탈리안 파슬리 한줌
- 비트 30g
- 바게트빵 또는 치아바타 슬라이스 4쪽
- 아몬드 슬라이스 약간
* 드레싱 재료 : 올리브유 2.5T, 레몬즙 1T, 소금ㆍ후추 약간

■ 만드는 과정



1. 브로콜리는 작게 뜯고, 통마늘은 얇게 저민다.

2. 팬에 올리브유를 약간 두르고 마늘을 볶다가 향이 풍기면, 브로콜리를 넣어 익힌다. 소금을 살짝 뿌린다. 

3. 삶은 병아리콩과 올리브유와 소금, 후추가루를 약간 넣고 곱게 간다.
(병아리콩은 건조된 것을 사서 직접 삶거나, 삶아서 통조림에 담은 것을 써도 됩니다)



4. 곱게 갈린 병아리콩은 접시 깔아 담는다. 

5. 드레싱 재료를 섞는다. 어린잎은 씻어서 물기를 빼고 비트는 채 썬다. 

6. 후무스 위에 익힌 브로콜리, 어린잎, 비트를 얹고 드레싱과 아몬드 슬라이스를 뿌린다. 


nyang@heraldcorp.com

[지금 뜨는 리얼푸드]
편의점 생맥주의 시대가 왔다?
아니, 출근하고 자리에서 한 번도 안 일어났어?
살림알못 에디터의 곰팡이 박멸기
신개념 간장, '야채간장'으로 다양한 요리 해먹어봄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