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Read
  • 트렌드
  • 김치, 호주 건강식 열풍 타고 메이저 진입
  • 2020.05.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리얼푸드=육성연 기자]호주에서 한국 김치가 메이저 시장으로의 진출이 활발해졌다고 코트라(KOTRA)가 전했다. 건강식인 동시에 채식 메뉴로 손꼽히면서 대형 슈퍼마켓 체인, 유기농 식품점 등에 입점했으며, 주요 소비층또한 한국 교민및 아시아계 이민자에서 현지인들로 확대되고 있다. 시드니 한국문화원에서 진행하는 김치 만들기 수업에도 한인보다 현지인의 참여율이 더 높은 상황이다.

호주 주요 미디어와 로컬 펍에 소개된 김치

김치는 현지 미디어와 셰프들이 주목하는 식재료이다. 호주공영방송국인 ABC에서는 김치 특집기사를 게재하며 김치의 역사, 레시피, 구매방법, 맛있게 먹는 법 등을 자세히 소개한 바 있다. 현지 미디어를 통해 김치의 효능과 레시피 등이 널리 알려지면서 호주에서 직접 김치를 생산하는 호주 식품업체도 증가하는 중이다. 최근에는 코스트코(Costco)에 한국산 한성김치가 입점했으며 콜스(Coles)와 같은 대형 유통망에는 현지 브랜드 김치가 유통중이다. 한인 마트나 아시안 식품점의 경우 한국의 종가집, 청정원, 수라상김치, 중국산 우리집김치와 한국 교포기업이 호주에서 직접 생산하는 코리아김치, 별미김치, 팔도김치 등이 있다. 종류도 포기김치, 맛김치, 깍두기, 열무김치까지 다양하다.

특히 현지 소비자들은 전통적인 김치보다 100% 비건이나 프리미엄급 차별화된 김치를 선호하는 성향을 띤다. 유기농 원료 또는 콜리플라워, 베이비 당근, 케일, 적양배추 등 건강식 야채를 활용한 김치에 대한 수요가 높다.

한인 마트와 Costco 매장의 김치 진열대

한국 식당에서나 맛볼 수 있던 김치는 최근들어 레스토랑·카페·펍에서도 쉽게 만날 수 있으며, 김치 샐러드나 김치 샌드위치, 김치 버거처럼 현지화된 메뉴로 즐길 수 있다. 현지에서 김치 생산 공장을 운영하는 ‘코리아김치’(Korea Kimchi) 대표는 KOTRA를 통해 “TV 방송을 통해 발효식품이 면역력 증진에 효과적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김치가 건강식이라는 인식이 확대됐다”며 “최근 김치 판매율이 급증해 공장에 자동화 생산설비를 확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호주에서 현지화된 김치 브랜드

한편 호주는 한국 김치의 수출 대상국 5위로 서구권 중 미국 다음으로 수출량이 높은 국가이다. 한국의 대호주 김치 수출액은 지난해 기준 348만 달러(한화 약 42억 원)로 전년대비 12% 증가했으며, 총 수출량은 1105톤에 달한다.

gorgeous@heraldcorp.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