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Cook
  • 리얼키친
  • ‘통감자가 그대로’ 장마철에 딱인 고소한 전
  • 2020.07.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리얼푸드=육성연 기자]장마철 하면 생각나는 음식은 누구나 예상할 수 있는 전과 막걸리입니다. 어둑해진 장맛날에는 가족이나 친구들과 함께모여 전을 나눠 먹는 일도 소소한 일상 속 즐거움이 될 수 있는데요. 씹는 식감까지 새롭다면 더 좋겠죠. 통감자와 오징어의 씹는 맛을 최대한 살린 전과 제철 제첩을 활용한 제첩전 레시피를 소개합니다.

 

▶통감자전

감자전은 고소한 맛이 일품이지만 정작 만드는 과정은 꽤 복잡합니다. 하지만 간편하게 즐기는 통감자전 레시피도 있습니다. 반죽에 치킨파우더를 더해 간을 쉽게 맞출 수 있고 짧은 시간에 완성할 수 있는 요리입니다.

-재료: 감자 2개, 밀가루 50g, 쪽파 약간, 식용유 약간

반죽 재료 : 치킨 파우더 15g, 계란 1개, 물 100㎖, 밀가루 150g,

양념 재료 : 맛간장 1큰술, 고춧가루 약간

 

1.껍질을 제거한 감자를 1㎝ 두께로 잘라 밀가루를 묻힌다.

2. 볼에 계란 1개, 물 100㎖, 밀가루 150g을 넣고 반죽을 만든 후 치킨파우더로 간을 맞춘다.

3. 밀가루를 묻힌 감자에 반죽을 고루 붙혀준다.

4. 판을 달군 후 기름을 넉넉히 두르고 감자를 올려 중약불에서 앞두로 굽는다.

5. 전이 익는 동안 시즈닝 맛간장과 고춧가루를 섞어 양념을 만든다.

6. 노릇하게 구운 감자전 위에 쪽파를 뿌려준다.

 

▶재첩전

재첩은 섬진강과 낙동강 하류에서 많이 나는 아주 작은 조개로 5~6월 늦봄과 초여름이 제철입니다. 보통 국으로 끓여 먹고 회나 덮밥 부침으로도 많이 먹는데요. 고소한 전의 식재료로도 맛이 좋습니다.

-재료: 재첩 150g, 부추 80g, 깻잎 4장, 홍고추 1개, 부침가루 2/3컵, 물 2/3컵

양념 재료 : 맛간장 4큰술, 양파 1/2개

 

1. 홍고추와 깻잎은 송송 썰고 양파는 큼직하게 썰어준다.

2. 부추는 4㎝로 썰어 준비한다.

3. 볼에 손질한 부추와 깻잎, 재첩과 부침가루를 넣어준다.

4. 부침가루와 같은 양의 물을 넣고 잘 섞어준다.

5. 잘 섞은 반죽에 맛간장 1/2큰술을 넣어 밑간한다.

6. 간장 그릇에 손질한 양파를 넣고 맛간장을 넣어 양념장을 만든다.

7. 달군 팬에 기름을 두르고 완성된 반죽을 한 큰술씩 올려준다.

8. 전의 가장자리가 익을 때쯤 홍고추를 올리고 뒤집어가며 노릇하게 익힌다.

 

▶오징어전

오징어는 타우린 함량이 다른 어패류에 비해 2~3배 많기 때문에 더운 날씨에 지친 체력 보충에 좋습니다. 통오징어를 사용한 오징어전은 오징어의 쫄깃한 식감을 충분히 즐길 수 있는 요리입니다. 요리 시 너무 뜨거운 불로 익히면 오징어가 오그라드는 경우가 있어 약한불로 주의해 조리해주세요.

-재료: 굴소스 1/2큰술, 조미 오징어 2마리, 부추 50g, 계란 2개, 부침가루 4큰술, 통깨 약간, 우유 약간

양념 재료 : 맛간장 3큰술, 식초 1큰술, 설탕 1큰술, 통깨 약간

 

1. 부추는 한입 크기로 썰어준다.

2. 오징어는 우유에 재워 비린내와 짠맛를 제거해 준다.

3. 볼에 달걀과 굴소스를 넣고 잘 섞어준다.

4. 간장 그릇에 맛간장과 식초, 설탕, 통깨를 섞어 초간장을 만든다.

5. 우유에 재워둔 오징어에 부침가루와 계란 물을 묻혀준다.

6. 기름 두른 팬에 올려 약불에서 부친다.

7. 그릇에 부추를 담고 그 위에 오징어전을 올린다.

 

자료=글로벌 소스 브랜드 이금기

gorgeous@heraldcorp.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