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Play
  • 헬스
  • 2021년 이종욱펠로우십, 아시아·아프리카9개국 연수생 온라인 통합 입교식 개최
  • 2021.12.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아시아․아프리카 해외협력 9개국 보건의료 연수생 100명 참여
- 코로나 시대 글로벌 보건 위기 극복과 인류 상생을 위한 연대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이 지난 23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오키드 연회장에서 2021년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 통합 입교식 및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헤럴드경제=김태열 건강의학 선임기자]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이사장 김창엽, 이하 KOFIH)이 지난 23일 아시아‧아프리카 해외협력 9개국(가나, 라오스, 몽골, 베트남, 에티오피아, 우간다, 우즈베키스탄, 캄보디아, 탄자니아) 100명의 의료인력 연수생을 대상으로 2021년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 온라인 통합 입교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입교식 행사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오키드 연회장에서 개최되었으며,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 참여 연수생과 보건복지부 윤찬식 국제협력담당관, 연수생의 역량강화를 위해 교육연수 프로그램을 담당한 과정별 연수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프로그램은 감염병 대응 전문가과정(정책·역학, 진단검사·임상치료, 결핵), 보건인력교육 전문가과정, 보건정책과정, 임상과정, 의공과정 등으로 구성되어 연수가 진행되며 연수기관은 △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 △연세대학교 산학협력단, △연세대학교 원주산학협력단, △을지대학교 산학협력단, △인제대학교 산학협력단, △강북삼성병원·한국원자력의학원, △녹십자의료재단, △명지의료재단 등이다.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은, WHO 제6대 사무총장을 역임하셨던 故 이종욱 박사의‘글로벌 보건의료인력 육성 의지’를 계승하기 위해 2007년 개설된 해외 보건의료인력 초청 중장기 연수 프로그램으로, 현재까지 총 30개국 1,070명의 연수생을 배출했으며, 아울러 KOFIH는 초청연수사업의 효과성과 지속성을 제고하기 위해 라오스, 캄보디 등 총 12개 해외협력국에“KOFIH 글로벌 동문회(KGA: KOFIH Global Alumni)”를 구축하여 연수 수료생의 현지 활동을 꾸준히 지원하고 있다.

같은 날 연수생을 대상으로 오리엔테이션 강의도 진행됐다. 질병관리청 감염병정책국 감염병관리과 이동한 과장은 ‘한국 감염병 정책’을 주제로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한국의 방역 정책을 소개하였으며, 또한 고려대학교 유석훈 교수가 ‘한국역사 및 문화교육’을 주제로 강의하여 연수생들이 한국에 대한 적응능력을 키우고 한국 문화에 대해 알아가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KOFIH 김창엽 이사장은 환영사에서,“앞으로 몇 년간 모든 국가의 병원과 의료기관은, 코로나19 팬데믹 대응과 필수 의료서비스를 유지할 수 있는 체계 구축에 집중할 수밖에 없을 것이며, ‘포스트 코로나 체제’에 걸맞은 보건의료인력 개발이 모든 국가의 필수과제가 되었다”라며 "이종욱펠로우십 프로그램을 통해 강화된 역량을 바탕으로 추후 연수생 자국의 보건의료 발전에 일조하고, 글로벌 보건 위기 상황 극복과 인류 상생을 위한 공동의 노력에 함께 동참하기를 희망 한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