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정읍 주택 화재 80대 숨져…순창 양계장 불,농장주 화상
119

[헤럴드경제(정읍)=황성철 기자] 전북 정읍과 순창에서 화재가 잇따라 발생했다. 5일 오후 3시 1분쯤 전북 정읍시 감곡면 한 주택에서 불이 80대 집주인이 숨졌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당국은 주택 인근으로 번지는 불길을 잡고, 마당에 쓰러진 집주인 김모(84)씨를 발견했으나 이미 숨진 상태였다. 소방당국은 김씨가 밭에서 잡풀을 태우다가 불이 집으로 옮겨붙자, 진화를 시도하던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날 오후 2시 12분쯤 전북 순창군 팔덕면 한 양계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불로 70대 농장주가 2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소방당국은 “불은 양계장 건물 6개 동을 태우고 인근 야산으로 번졌다”며 “진화되는 대로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하겠다”고 밝혔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