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제64주년 2·28민주운동 기념식, 대구문화예술회관 팔공홀서 개최
이미지중앙

제64주년 2·28민주운동 기념식 포스터.[대구시 제공]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제64회 2·28민주운동 기념식이 '동방의 밝은 빛이 되리라'라는 주제로 28일 오전 10시 대구문화예술회관에서 개최된다.

지난 2018년 국가기념일로 지정돼 매년 국가보훈부가 주관해 국가 행사로 개최되는 이날 행사에는 한덕수 국무총리를 비롯해 홍준표 대구시장, 2·28유공자, 유족, 학생 등 1000여명이 참석한다.

기념식은 오전 9시 30분 2·28민주운동 기념탑 참배를 시작으로 기념공연, 기념사, 2·28찬가 제창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2·28민주운동은 1960년 자유당 정권이 학생들의 야당 유세장 참석을 막기 위해 대구 시내 8개 공립고등학교를 대상으로 내린 일요 등교 지시에, 대구지역 고등학생들이 항거하며 일으킨 자발적이고 민주적인 학생 저항운동이다.

2·28민주운동은 학생들뿐만 아니라 시민들의 지지를 받으며 전국적으로 퍼져나가 3·8민주의거, 3·15의거, 4·19혁명의 도화선이 된 대한민국 최초의 민주화 운동이기도 하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2·28민주운동은 독재정권의 불의와 부정에 맞서 자유·민주·정의를 외친 자랑스러운 우리 대구의 역사"라며 "이번 기념식을 통해 2?28민주운동 주역들의 용기 있는 발걸음을 다시 한번 기억하고 2·28의 숭고한 정신을 알리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기념사업회는 2·28민주운동과 대구시민주간을 기념해 10번째 2·28민주운동 기념 특별기획 사진전을 3월 3일까지 대구문화예술회관 1·2전시실에서 진행하고 있다.

kbj765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