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Play
  • 헬스
  • 강남구, ‘우리동네 건강코치’로 직장인 건강 지킨다
  • 2022.07.0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서울 강남구(구청장 조성명) 보건소가 비만예방관리 프로그램 ‘강남구, 우리동네 건강코치’에 참여할 사업장 및 단체를 15일까지 모집한다.

‘우리동네 건강코치’는 건강관리에 소홀하기 쉬운 직장인을 위한 건강생활실천 프로그램이다. 강남구는 참가 단체에 덤벨, 스트레칭보드 등 신체활동을 할 수 있는 건강라운지 조성을 지원하고, 건강라운지나 자택에서 4주간 SNS를 활용한 맞춤형 건강관리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카카오톡 채널 ‘강남구, 우리동네 건강코치’를 통해 코치가 제공하는 영양식단과 신체활동 영상을 간편하게 받아볼 수 있으며, SNS 참여 인증과 건강퀴즈, 걷기챌린지 등 미션을 수행하면 소정의 선물도 받을 수 있다.

대상은 강남구에 소재한 30인 내외의 사업장이나 단체로, 참여를 원하는 단체는 강남구보건소 홈페이지에서 양식을 받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양오승 강남구보건소장은 “강남구는 107만 경제활동인구가 몰려 있는 경제중심지로, 직장인을 위한 건강관리 프로그램에 대한 수요가 높다”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