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Read
  • 트렌드
  • 슬로바키아에서 인기 높아진 인스턴트 커피
  • 2022.07.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슬로바키아에서 물가상승의 영향으로 인스턴트 커피의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고 코트라(KOTRA)가 전했다.

과거 공산주의 시기 슬로바키아에서 접할 수 있던 커피는 매우 진한 터키식 블랙커피가 유일했으나, 현재는 다양한 품종의 커피를 즐기는 커피 애호가들을 찾아볼 수 있다. 온음료 시장이 불황을 겪는 와중에도 커피 및 차와 같은 특정 분야는 꾸준히 성장을 유지중이다.

특히 최근 자택 외 소비가 점차 증가하면서 인스턴트 커피 판매량도 증가하고 있다. 슬로바키아 내 인스턴트 커피는 2025년까지 더 많은 브랜드가 다양한 제품을 빠르게 선보이며 장기적으로는 강한 성장 가능성을 나타내고 있다. 다양한 품종의 커피 및 새로운 맛을 꾸준히 실험하는 점과 테이크아웃 커피 문화의 확산이 결합하여 판매량을 끌어올릴 것으로 예측된다.

소비자들 사이에 건강에 대한 인식이 높아짐에 따라 고품질 인스턴트 커피의 시장도 확대중이다. 또한 헬에너지커피(Hell Energy Coffee)와 같은 새로운 제품도 쏟아지면서 인스턴트 커피는 에너지 드링크와 더 치열한 경쟁을 할 것으로 예측된다. 이 브랜드는 지난 2020년에 등장했지만, 2021년까지 유통을 강화하고 유당 제거 제품 등을 통해 틈새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코트라 관계자는 “최근 물가 상승 등으로 슬로바키아 구매력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면서 “비용 및 시간 효율적인 인스턴트 커피 시장 성장세는 가속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gorgeous@heraldcorp.com

관련기사